기획은 ‘양’이다

기획은 결정이다(북스톤, 다카세 아쓰야)
2023-08-01

축적의 힘, 많이 만드는 것부터

유튜브를 하건, 블로그를 하건, 제일 중요한 건 일단 쓰는 것, 그리고 그만큼 중요한 것이 꾸준히 쓰는 것이라고 한다. ‘기획은 결정이다’에서는 ‘기획’ 조차도 많이 써야 한다고 한다. 이유는 유튜브와 블로그를 꾸준히 하라는 이유와 비슷한데

  • 기획이 성공할지 못할지는 해봐야 알고
  • 성공률을 높이는 방법은 질보다 양이며
  • 실제로 기획을 다작(?)하는 사람은 생각보다 많지 않기 때문이다.

저자는 기획이란 더 많이, 자주 휘두르지 않으면 얻어걸리지 않는 성질의 것이고, 또 ‘운’이라는 것이 성공을 좌우하기에 어떻게든 많이 시도해 성공을 모색하기를 권한다. 저자가 방송 콘텐츠 기획자 출신이기에 콘텐츠 쪽 냄새가 좀 나지만, 기획을 더 잘하려면 일단 많이 찍어내는 것부터 해야 한다는 점은 백번 공감한다.

제안서도 백지상태에서 시작하는 처음 한 개가 어렵지 두 번째부터는 첫 번째 제안서를 바탕으로 수정을 하면서 내용이 더 깊어지고 퀄리티도 높아지며, 여러 가지의 제안과 기획이 나만의 저장소(아카이브)에 쌓여 있다면 그것을 조금씩 수정하고 또 서로 다른 것을 붙이면 새로운 기획을 만들어 나감에 굉장히 유리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축적이 필요하다.

기왕 모으는 정보, 정보의 생산자가 되어야

축적을 위해 무언가(기획을 포함해)를 꾸준히 만들려면, 새로운 정보도 계속해서 입력해야 한다. 정보 간 조합을 통해 새로운 기획이 나올 수 있고, 지금 시대에 독자나 시장이 무엇을 주목하며 어떤 말과 용어를 쓰는지 알고 있어야, 그것들을 재료로 해서 무언가를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책을 읽으면서 알게 된, 더 정확하게 말하자면 깨닫게 된 흥미로운 사실은 정보는 정보끼리 모인다는 점. 내가 남들이 잘 모를 법한 정보를 갖고 있다면, 이에 관심을 갖은 사람들이 모여들고, 또 누군가는 자신이 갖고 있는 정보와 공유, 교환을 원하기도 하기에, 머릿속에 정보가 찾다면 자신만의 채널을 통해 정보를 발행할 필요가 있다. 생각해 보면 옥상담타(담배를 구실로 옥상에서 일어나는 각종 정보교환)도 일종의 정보 수집.


‘기획은 결정이다’는 저자가 생각하는 ‘기획’과 그 ‘기획’을 잘하기 위해서는 무엇을 해야 하는지를 설명해 주는 책이다. 양이 많지 않고 콘텐츠를 업으로 하는 저자이며, 번역도 매끄럽게 돼서 굉장히 잘 읽혔다. 저자의 많은 주장이 내가 평소 생각했던 것과 비슷해 더 빨리 읽힌 것 같기도 하다.

다만, 기획이란 것을 어느 정도 해보고 고민한 사람들에게 그간 자신의 생각을 Wrap-up 해주고 몰랐던 사실과 지식을 덧붙여 주기에 굉장히 좋은 책이나, 기획을 막 시작하거나 새롭게 배우려는 사람들에게는 그렇게 친절한 내용은 아닌 듯하다. How 보다는 What에 더 집중한다는 느낌이랄까? 하지만, 콘텐츠 영역 특히 방송 콘텐츠 쪽 기획자 분들에게 먹힐만한 팁들이 있어서 실무 지식도 어느 정도 챙겨주기도 한다.

이것만 봐도 책 읽은 척 할 수 있는 책 속 10 문장

  • 기획이 성공하려면 고민하느라 시간 보내지 말고 일단 내놓아야 합니다.
  • 좋은 기획을 하려면 “잘 나가는 콘텐츠”는 일단 모두 확인하세요.
  • 정보 발신자가 돼야 합니다. 정보는 정보끼리 보입니다.
  • 양이 채워지면 질을 알아주는 사람을 찾을 수 있습니다.
  • 노력과 시간이 모여 재산이 됩니다 지금 안 됐어도 나중에 실현하면 됩니다.
  • 기획이 실패하는 건 본인의 의욕이 없거나 시기가 맞지 않을 때입니다.
  • “축적할 수 있는 것”, “축적이 가치를 만드는 것”을 준비하면 성공 가능성이 커집니다.
  • 모두가 알고 있는 정보에서 어떤 하나만 바꾸면 그것만으로도 기획이 됩니다.
  • 사람들은 기획서를 대충 훑어봅니다. 그래서 기획서는 읽게 하지 말고 보게 해야 합니다.
  • 억지로 차별화한다고 가치가 올라가진 않습니다.

데이터 공부, 혼자 시작하기 막막하다면 현재 그로스쿨에서 모집 중인 <데이 바이 데이터 챌린지>에 참여해보세요. 새롭게 전환된 GA4와 업무시간을 단축해줄 구글 스프레드시트의 사용법을 배우며, 단 2주만에 데이터 시각화와 데이터 분석법을 익힐 수 있습니다.’내가 혼자 강의를 잘 들을 수 있을까?’ 하는 걱정은 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여러분의 챌린지 성공을 위해, 저를 포함한 두 명의 데이터 전문가가 2주 동안 함께하니까요. 하루하루 미션을 해내는 작은 성공이 모여 습관이 되고, 그 습관들이 당신을 더 큰 성공으로 이끌 것입니다. 데이터를 자유자재로 다룰 수 있는 일잘러, 작은 성공으로 더 큰 성장을 꿈꾸는 사람, 어느 것도 놓치지 마세요!혼자가 아닌 같이 하는 공부를 통해, 데이터 리터러시를 갖춘 경쟁력 있는 인재로 거듭나세요.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 강의 보러가기

일잘러를 위한 교육 플랫폼, 그로스쿨입니다.

일잘러를 위한 교육 플랫폼 <그로스쿨>에서는

재야의 찐 고수분들을 모셔 기획, 마케팅, 비즈니스, 커머스, 생산성 분야의 온·오프라인 강의를 열고 있어요.

커리어 성장을 도와주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만나보세요 🙂

➔ 그로스쿨 웹사이트

➔ 그로스쿨 페이스북

➔ 그로스쿨 인스타그램

최기영의 더 많은 생각이 궁금하다면?

브런치 https://brunch.co.kr/@groschool

조회수
11,466

타겟 적중률 91.5% #코어타겟 문자광고 .

성별, 연령, 앱/웹 접속 이력, 거주, 근무지역, 통화 이력까지 정교하다...
그로스쿨
서비스기획
함께 읽으면 좋아요
아티클
광고털기 레퍼런스
아티클
AI 시대를 리드하는 디자이너가 되기 위해 필요한 핵심 역량에 대해   “몇 십 년이 필요할...
AI 디자인 브랜딩
아티클
어느덧 가슴 설레는 봄이 찾아왔습니다! 선선한 날씨와 은은한 꽃향기가 섞인 봄 내음은 유독 다른 계절보다...
AI 팝업스토어
아티클
마케터는 ‘유형’을 통해서 소비자에 대한 정보를 파악합니다. 과거부터 현재까지 소비자들이 가진 일정한 행동 패턴을 분석하고,...
마케팅전략
아티클
거창한 이유나 의미가 없어도 성장할 수 있는 이유
직장인
아티클
질문이 기회를 만든다
마케팅조언
최기영

마케터에게 제안하기

마케팅, 강연, 출판, 프로젝트 제안을 해보세요
서비스기획